5월 29일 아침 코인 뉴스 브리핑

뉴스|2020. 5. 29. 09:23



[외신 "미국 거래소 제미니, 삼성전자와 파트너십 체결"]

암호화폐 전문 미디어 코인텔레그래프에 따르면, 최근 미국 암호화폐 거래소 제미니(Gemini)가 공식 성명을 통해 삼성전자와 블록체인 지갑 관련 파트너십을 체결했다고 발표했다. 이와 관련해 제미니 측은 "이번 기술 제휴를 통해 미국과 캐나다 고객은 제미니 모바일 애플리케이션과 삼성 블록체인 월렛을 함께 사용할 수 있을 것"이라며 "제미니는 삼성전자와 파트너십을 맺은 최초의 미국 암호화폐 거래소이자 커스터디 업체"라고 설명했다. 해당 성명에서 제미니는 "삼성의 블록체인 월렛과 제미니 플랫폼이 연결된다면 사용자는 월렛을 통해 암호화폐를 사고팔 수 있고 잔액 조회가 가능하며, 커스터디 서비스 및 콜드월렛 전송 등 기능을 사용할 수 있다"고 부연했다.


[리서치 "비거래소 고래 지갑 ETH 보유 물량, 연중 최고치"]
암호화폐 전문 미디어 AMB크립토가 암호화폐 데이터 분석 업체 샌티멘트(Santiment)의 데이터를 인용 "ETH 보유량 기준 상위 100개 비거래소 고래 지갑의 ETH 보유 물량이 2,180만 개(약 45억 달러 규모)를 기록하며 연중 최고치를 경신했다. 또 지난해 5월 이후 최대 수치이기도 하다"고 28일 보도했다. 통계 수치에 따르면, 지난 48시간 상위 100개 고래 지갑의 ETH 보유량은 14만 5,000개 증가했다. 코인마켓캡 기준 ETH는 현재 1.59% 오른 210.88 달러에 거래되고 있다.


[테더 CTO "이더리움 인기 높아 ERC20 USDT 소각 안해"]
코인텔레그래프에 따르면 파울로 아르도이노(Paolo Ardoino) 테더, 비트파이넥스 최고기술책임자(CTO)가 '테더는 ERC20 USDT를 소각하지 않는다'는 플립사이드 크립토의 보고서에 대해 "이더리움은 가장 인기 있는 블록체인인 관계로 이더리움 기반 USDT를 소각한 적이 없다"고 말했다. 이어 "우리는 옴니, 트론 네트워크 상의 불필요한 USDT를 소각해왔다. 하지만 ERC20 USDT 수요는 높기 때문에 상환 처리 후 미래 수요를 위해 승인됐지만 발행되지 않은(달러 연동X) 인벤토리에 해당 USDT를 보관한다"고 설명했다.


[안드레센 호로위츠 파트너 "암호화폐 성공, 의심한 적 없다"]
암호화폐 전문 미디어 유투데이에 따르면, 미국 실리콘밸리 유력 벤처캐피탈 안드레센 호로위츠의 파트너이자 암호화폐 펀드 총괄인 크리스 딕슨(Chris Dixon)이 포브스와의 인터뷰 중 "암호화폐가 성공할 것이라는 것에 단 한번도 의심한 적 없다"고 밝혔다. 이와 관련해 그는 "암호화폐 산업은 곧 대박을 터뜨릴 것이다. 4차 산업혁명의 핵심 기술 중 하나인 인공지능 업계도 수많은 우여곡절을 겪으며 지금의 단계까지 발전했다. 암호화폐 기술도 마찬가지다. 암호화폐 산업은 이제 막 '황금기'에 접어들었다"고 강조했다.




댓글()